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정치
박춘호 시의원, 더불어민주당 탈당 선언“정치적 대립 넘어 협력과 상호 이해의 정치 추구하고파”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4.03.25 10:47
  • 댓글 0

시흥시의회 박춘호 자치행정위원장이 25일 오전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불어민주당 탈당을 선언했다. 박춘호 시의원은 오랜 기간 조정식 국회의원의 비서를 거쳐 제8대 시흥시의원에 당선되어 후반기 의장을 역임했고 제9대 시의원에 재선, 더민주당 대표의원과 자치행정위원장을 맡아 활동해 왔다.

박춘호 의원은 “저의 정치적 가치와 현재 소속된 더불어민주당의 방향성이 더 이상 일치하지 않음을 깨달았다”라며 “최근의 더민주당 행보에는 시민을 위하는 진심이 퇴색되어 감은 물론 균형과 공정성의 희생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정치는 사회 모든 계층을 포용하고 공정한 기회를 제공해야 하고 협상과 타협의 과정을 거쳐야 한다고 생각한다”라며 “그러나 더민주당은 현재의 정치적 분열과 갈등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못하고 있다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박춘호 의원은 “본인은 정치적인 대립을 넘어서 협력과 상호 이해를 바탕으로 나아갈 수 있는 정치를 추구하고 싶다”라며 “저는 늘 시민의 이익을 우선시 하고 시민들의 목소리를 반영하는 것이 제 역할이라고 생각해왔다. 하지만 현재의 정당이 그 목표를 이루는 데 있어 가장 효율적이고. 무조건 필요한 지 무수한 고민 끝에 탈당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박춘호 의원은 “더민주당 탈당은 제가 시민의 이익을 위해 더 잘 섬기고 시흥시가 더 나은 곳이 될 수 있게 만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을 위해 헌신하는 시의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