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동네방네
군자동 자율방재단, 출근길 제설작업 총력
  • 오세환 기자
  • 승인 2024.02.23 09:48
  • 댓글 0

군자동 자율방재단은 폭설이 내린 지난 22일 지역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제설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특히 출근길 혼란이 예상돼, 군자동 지역 특성상 제설 차량 진입이 어려운 구간이 많아 자율방재단의 역할이 매우 중요했다.

이날 군자동 자율방재단은 4개 권역으로 나눠 제설작업을 진행했다. 각 권역에서는 조장이 작업을 지휘하고, 단원들이 협력해 눈을 치우는 효율적인 작업 활동으로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었다.

자율방재단원들은 주택 골목과 좁은 길까지 꼼꼼하게 눈을 치우고, 염화칼슘을 뿌려 미끄럼 방지를 위해 노력했다. 특히 제설차량 진입이 어려운 마을 안길과 이면도로까지 제설을 진행해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켰다.

자율방재단의 적극적인 활동에 지역주민은 칭찬과 감사 인사를 아끼지 않았다. “새벽부터 눈을 치워줘서 정말 고맙고, 덕분에 안전하게 출근할 수 있었다”라는 반응이 이어졌다.

유희옥 군자동 자율방재단장은 “군자동은 지형적인 특징으로 제설작업에 어려움이 있지만,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육과 훈련을 통해 더욱 효율적인 제설작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고종남 군자동장은 “올겨울 최대 강설에도 주민들의 안전을 지킬 수 있었던 것은 한결같이 지역주민의 안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주는 자율방재단원들이 있기에 가능했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군자동 자율방재단은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군자동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과 지원을 통해 자율방재단의 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켜나갈 계획이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