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아이의 권리가 세계보다 크다’제1회 아동권리주간 행사 참가자 모집
  • 김현미 기자
  • 승인 2023.10.25 14:03
  • 댓글 0

시흥시는 올해 처음 아동권리주간(11.13.~11.19.)을 지정하고 ‘아이의 권리는 세계보다 크다’라는 슬로건 아래 아동 권리를 쉽고 친근하게 알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시는 11월 19일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 2층 컨벤션홀에서 개최될 ‘제1회 시흥시 아동권리주간 기념행사’ 참가자 100명을 모집한다.

참가자는 시흥시에 거주하거나 재학 중인 만 13세 이하의 초등학생 아동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특히, 관내 초등학교에서 참가자를 추천하면 ‘2024년 찾아가는 아동권리교육’ 사업 신청 시 특전(인센티브)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청 방법은 안내 포스터 내 큐알(QR코드) 또는 시흥시청 누리집(새소식)을 통해 참가신청서를 내려받아 오는 11월 10일까지 이메일(leerang131@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시흥시청 아동돌봄과 아동친화팀(031-310-2705~2706)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동권리주간’ 행사 주요 프로그램으로 11월 15일 오후 2시에는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가 주관하는 이주배경 아동 성장격차 해소를 위한 ‘연구조사 결과 발표 및 토론회’가 개최된다.

이어, 11월 16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시청 늠내홀에서 시흥아동보호기관 10주년을 기념해 굿네이버스 경기시흥지부와 시흥시가 주관하는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선언식 및 캠페인’,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 연극 공연’ 등이 펼쳐진다.

11월 19일에는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아동권리주간을 기념하는 메인 행사가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개최된다.

이날 행사는 마술공연을 시작으로, ‘시흥시 제6기 아동참여위원회’ 위원들이 행사에 참여한 아이들을 대표해 시흥시에 바라는 ‘아동정책제안’을 발표한다.

이어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따른 아동권리’와 ‘내가 살고 있는 시흥시 바로알기’를 주제로 초등학생 아이들이 주체가 돼 참여하는 ‘제1회 시흥시 아동권리 골든벨’이 개최된다. 퀴즈를 풀면서 아동권리에 대해 배우고 다양한 레크리에이션 활동이 함께 진행되는데, 최후의 4인에게는 시상과 각 최대 30만 원 이내의 시상금이 수여된다.

같은 시간 행사장 로비에는 ▲인형 뽑기 ▲다트존 ▲달고나 만들기 ▲틀린그림 찾기 등 온 가족이 체험할 수 있는 ‘게임존 및 이벤트존’이 함께 운영된다.

이외에도 시는 아동권리주간에 관내 곳곳에서 다양한 행사를 선보인다. 우선 11월 13일부터 19일까지는 목감동 ‘따오기 아동문화관’과 은계지구 ‘시흥아이꿈터’에서 아동 권리와 관련된 영화를 상영하는 ‘씨네 아동권리학교’를 운영한다.

같은 기간, 정왕동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에서는 아동권리 교육을 놀이에 접목해 더욱 쉽고 재밌게 배울 수 있는 ‘아동권리 보드게임’을 진행한다. 아동권리 보드게임은 시흥시가 전국 지자체 최초로 아동권리보장원과 협업해 만든 게임으로, 공공형 실내 놀이터(숨쉬는 놀이터)를 거점으로 올해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시는 ‘세계 아동학대 예방의 날(11월 19일)’과 ’유엔아동권리협약 비준일(11월 20일)’을 기념해 아동의 권리를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아동 권리를 존중하는 문화 확산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아동권리주간을 운영하게 됐다.

김현미 기자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