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첨단과학기술 활용 과학수업으로 변화 유도200억 투입해 216교에 ‘경기 미래형 과학실’ 구축
  • 김현미 기자
  • 승인 2023.10.23 16:08
  • 댓글 0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경기 미래형 과학실 활용 수업을 공개하고 첨단과학기술 기반 과학교육을 확산한다.

경기 미래형 과학실은 첨단과학기술을 활용해 탐구 중심 과학교육이 가능한 수업 공간으로 ▲데이터 수집․분석 ▲가상․증강현실 및 센서 교구 활용 실험 ▲온‧오프라인 실시간 소통 과학탐구 등을 진행한다.

도교육청은 지난해 100억 원을 투입해 89개 교를, 올해는 200억 원을 투입해 216개 교에 경기 미래형 과학실을 구축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 7월‘경기 미래형 과학실 온라인 투어’를 제작‧배포한 바 있다.

경기북과학고 학생들이 융합과학탐구수업 중 과제연구 아이디어 회의를 하고 있다.

경기 미래형 과학실은 거점학교 역할을 하는 경기 미래형 과학실 모델학교(15교)와 지역 맞춤 경기 미래형 과학실(201교)이 있으며 ▲학생주도형 과학 수업콘텐츠 개발 ▲수업 공개를 진행한다.

경기 미래형 과학실 활용 수업 공개는 구축 공간 특징에 따라 교원 연수와 수업 공개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AI 활용 등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다양한 과학 수업 공유와 현장 중심 수업 연구를 확산한다.

수업 공개는 ▲9월 중동초 ▲10월 안흥초 경기북과학고, 동원고 ▲11월 미사초, 오정초, 신성중, 이천송정중, 천보중, 가온고, 경기과학고, 안산강서고 ▲12월 산의초, 범박중, 비봉고에서 진행된다. 지역 맞춤 경기 미래형 과학실의 경우 지역별 계획에 따라 진행된다.

미사초는 MBL 센서를 활용해 날씨와 우리 생활을 알아보고, 신성중은 내가 촬영한 별의 색을 스마트 전구로 재현한다. 범박중은 VR 활용 재해재난과 안전을 알아보고, 동원고는 자신의 생체신호 데이터를 분석하여 AI와 비교하는 수업을 공개한다.

도교육청은 학교에서 개발한 ▲AI ▲빅데이터와 공공데이터 ▲IoT ▲실감형 수업콘텐츠를 사례집으로 제작해 안내할 예정이다.

김현미 기자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