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경기소방, ‘수총기’ 조립키트 개발·소방과학 교육에 활용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3.10.03 10:00
  • 댓글 0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수총기 도입 300주년을 기념해 목제 수총기 조립키트를 개발, 어린이 소방과학 교육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총기(水銃器)는 완용펌프라고도 불리는 장비로 사람의 팔로 작동하는 수동 화재진압장비다.

수총기 키트.

소방재난본부가 개발한 조립키트는 소방펌프 작동 원리를 알 수 있는 목제 조립키트로 1천 개를 제작해 오는 11월에 이를 활용한 ‘경기도 어린이 소방과학경연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또한, 수총기 키트를 활용한 화재진압 미니어처를 전시용 장식장과 함께 제작해 6일 문을 여는 ‘경기소방 역사 사료관’에 비치할 예정이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어린이들에게 과학적인 화재진압을 위해 노력한 선조들의 정신을 가르치고 소방펌프의 구조원리를 교육하기 위한 목적으로 키트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은 “국산 소방장비를 수출해 K-소방산업을 추진하고 있는 한국 소방이 과학발달 사적으로도 탄탄한 기반을 구축할 필요가 있다”면서 “어린이들의 과학적 호기심을 자극할 수 있는 소방장비키트를 추가로 개발해 2026년 광명시에서 개관 예정인 국립소방박물관의 체험프로그램으로도 널리 활용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오산에 소재한 경기도국민안전체험관에 경기소방 역사 사료관을 설치하고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소방장비인 남양주 와부소방대 완용펌프(1910년산)의 문화재 등록을 추진하는 등 소방역사 발굴과 보존사업에서 다양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수총기란 ?

현대 소방차의 원조라고 말할 수 있는 수총기는 17세기 서양에서 발명됐다. 우리나라에는 중국을 통해 1723년(경종 3년) 처음 도입됐다. 2023년은 우리나라에 수총기가 도입된 지 3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이다.

수총은 긴 목을 가진 새 부리 모양의 긴 방수구가 장총 모양으로 생겨서 붙여진 이름이다. 수총기가 도입되었던 당시 우리나라의 화재진압 방법은 물동이로 물을 퍼서 바가지로 물을 뿌리는 등 단순한 방식 뿐이어서 화재가 발생하면 막대한 피해를 입는 경우가 많았다. 이런 상황에서 기계식 소방장비의 도입은 소방차를 처음 배치한 것과 같이 화재진압능력 강화에 획기적인 전환점이 됐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