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교육도시 시흥, 10년차 ‘서울대 음악멘토링’ 본격 시동
  • shnews
  • 승인 2022.03.29 09:33
  • 댓글 0

시흥시는 지난 26일, 관내 학생들이 음악적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게 지원하는 시흥시-서울대 교육협력사업 <음악멘토링>의 오리엔테이션을 열었다.

지난 2013년에 출발해 올해로 10년째 진행 중인 <서울대 음악멘토링>은 서울대 음대생이 시흥시에 직접 방문해 학생들을 대상으로 악기별 멘토링 및 오케스트라 합주 연습을 수업하는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은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더블베이스, 오보에, 호른, 트럼본을 포함해 총 11종 악기로 구성된 풀 구성의 웅장한 오케스트라 선율을 경험하게 된다.

올해 10년 차를 맞이한 <음악멘토링>은 더 많은 학생들에게 혜택을 주고자 기존 초등 4학년부터 중등 2학년까지였던 대상 학년을 중등 3학년까지 확대했다. 이에 올해 총 114명이 지원했고, 지난 2월 오디션을 통해 최종 73명의 참가자 선발을 마쳤다. 오디션은 서울대 음대 교수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석한 대면 오디션과 코로나19로 인해 참석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비대면 오디션으로 열렸다.

이번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2022년 <음악멘토링>은 32회의 학부생 멘토링, 관악캠퍼스 투어, 교수진의 마스터클래스, 연말 수료연주회 등이 진행되고, 비참가 학생 및 학부모를 위한 오픈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서울대의 인적 자원과 다양한 오케스트라 악기를 활용하는 음악멘토링을 통해 우리 학생들이 예술적 감상을 함양하고, 다양한 음악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희망했다.

shnews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h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