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최만식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경기도 국민생활체육 참여율 감소“전 생애 체육활동 여건 조성 및 체육시설 적정 확보해야”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1.09.06 15:48
  • 댓글 0

최만식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성남1)은 국민생활체육 실태조사에서 경기도민이 자주 이용하는 체육시설은 민간체육시설(23%)이지만, 경기도민 38.6%가 공공체육시설이 가장 필요한 시설이라고 밝혔다. 그만큼 공공체육시설에 대한 요구가 많다는 것을 지적했다.

또한 최근 1년간 국민 생활체육 참여율도 60.1%로 2019년(66.6%) 대비 6.5% 감소했으며, 규칙적 생활체육 활동을 전혀 하지 않는다는 비율도 29.5%로 2019년(25.9%)과 비교할 때 3.6%가 증가하고 있는 문제를 심각하게 인식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최 위원장은 모든 도민은 스포츠 및 신체활동에서 차별받지 않고 자유롭게 스포츠 활동에 참여하며 스포츠를 누릴 수 있는 권리가 있음을 밝히며, 이를 위해 엘리트 체육 역량강화, 스포츠클럽 확대를 통한 생활체육 환경 조성, 수요 맞춤형 장애인체육 지원 강화에 대한 연도별 전략 및 예산 확충 계획도 마련 필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더불어 평택 세계장애인역도대회 등 도내에서 개최되는 국제대회 지원을 통해 경기도 홍보 및 체육활성화 도모, 체육진흥센터 설립으로 스포츠 관련 계획을 통해 균형 잡힌 스포츠 발전이 이루어지도록 해야 하며, 누구든 소외되지 않는 전 생애 체육활동 여건 조성, 체육시설의 적정한 확보를 통한 전문성 및 편의성도 향상 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