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지역경제 빅데이터 플랫폼’ 협의회 출범 및 사무소 개소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9.10.24 12:31
  • 댓글 0

‘혁신성장을 위한 지역경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협의회가 공식 출범, 판교에 상시 운영을 위한 사무실이 개소했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협회장)을 필두로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아임클라우드 등 사업참여기관 관계자 등 13명으로 구성된 협의회는 앞으로 ▲데이터 생산, 수집, 정제, 유통 ▲데이터 활용과 관련된 정책 및 제도 개선 ▲데이터 유통가격 산정 ▲데이터 생태계 조성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센터 운영 등에 관한 사항을 심의하고 의결하는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혁신성장을 위한 지역경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은 경기지역화폐를 누가 언제 어디서 어떤 상품을 소비하는데 사용하는지 등 지역경제의 흐름과 소비패턴을 파악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지난 5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진행한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구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된 바 있다.
도는 총 44개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공모에서 지자체로서는 유일하게 선정돼 3년간 최대 125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플랫폼이 구축될 경우, ▲소비패턴 변화에 따른 신상품 발굴 ▲소상공인 창업 및 매출 증대를 위한 맞춤정보 ▲일자리 매칭 정보 ▲유통 및 물류 정보 등은 제공할 수 있게 되는 것은 물론 ▲소비금융 상담 ▲소상공인 신용위기 지원 등 다양한 사업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