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동네방네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 ‘희로애락 레시피’ 운영남성 독거 어르신 식생활 자립 위한 요리교실
  • 안정화 기자
  • 승인 2019.10.09 09:46
  • 댓글 0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에서 독거 남성 어르신들을 위한 '희노애락 레시피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관장 이선미, 이하 북부노인복지관)은 공공서비스 연계강화 공모사업 정서지원프로그램 ‘희로애락 레시피’를 시작했다.

‘희로애락 레시피’는 행정안전부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강화사업으로, 은계7단지 입주 남성독거 어르신들의 식생활자립을 위한 요리교실이다. 8회기로 구성된 ‘희로애락 레시피’는 매주 2가지의 요리를 배우고 친구와 함께 나누며 어르신들의 영양불균형 해소와 사회적 관계 형성을 돕는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박양조(74. 은행동) 어르신은 “조리복까지 갖춰 입고 요리를 하니 진짜 쉐프가 된 기분"이라며 ”이사 온 후 아는 사람이 없어 적적했는데 형님·아우가 생겨서 즐겁다. 요리만 가르쳐주는 게 아니라 친구도 만들어줘서 고맙다. 지금까지 대충 끼니를 때웠는데 열심히 배워서 식사를 잘 챙겨먹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북부노인복지관에서는 이웃과 함께 동네를 알아보는 ‘도란도란 사랑방’과 정서안정 및 관계 활성화를 위한 ‘인사이드 뷰티’ 공공실버주택 어르신 정서지원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되고 있다.

안정화 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