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안혜영 부의장, “어르신들 삶의 지혜는 소중한 유산”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9.10.02 14:36
  • 댓글 0
안혜영 부의장이 ‘알고보면 쓸모있는 신비한 사람책(알쓸신사)출판기념회 및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축하했다.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수원11)은 지난 1일 수원 영통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알고보면 쓸모있는 신비한 사람책(알쓸신사)출판기념회 및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축하했다.

안 부의장은 “100세 시대를 맞이하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어르신 한 분 한 분은 도서관과 같은 인생의 역사를 갖고 계신다.”면서, “질곡의 현대사를 온몸으로 겪으며 쌓아온 어르신들의 경험과 지혜는 후손들에게 전해야 할 소중한 유산”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출판기념회의 주인공인 아홉 분의 어르신들은 지난 3월부터 글쓰기, 말하기, 사진찍기 등 다양한 배움의 과정을 통해 직접 자신의 이야기를 완성하셨다.”면서, “스스로 ‘사람 책’이 되어 우리에게 전하는 기쁨과 슬픔, 때로는 과거의 아픔을 담은 진솔한 이야기는 후손들에게 생생한 교육의 현장이 되고, 세대 간 이해를 높이는 소통의 창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혜영 부의장은 “경기도의회는 어르신들께서 자신의 끼와 재능을 펼치고, 이를 통해 다양한 경험과 지혜를 나누고 더불어 행복한 경기도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함께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