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어린이・청소년 인플루엔자 소폭 증가겨울 추위 같은 봄철…개인위생수칙 준수
  • 안정화 기자
  • 승인 2019.04.08 10:01
  • 댓글 0
겨울날씨 같은 봄철에 어린이 인플루앤자가 소폭 증가, 감염병 예방에 주의가 요구된다.

시흥시는 최근 3월 들어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이 소폭 증가함에 따라, 영유아 보육시설, 학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과 가정 등에서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인플루엔자는 지난겨울 유행하다 올해 들어 지속적으로 감소했지만 3월에 소폭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서는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가 중요하다.

38℃ 이상의 발열과 기침 또는 인후통의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초기에 진료를 받아야 한다.

또 영유아를 비롯한 학생이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증상발생일로부터 5일이 경과하고 해열제 없이 체온을 회복한 후 48시간이 경과할 때 까지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및 학원 등에 등원․등교를 하지 않아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군이 집단 생활하는 시설에서는 직원 및 입소자에게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입소자의 인플루엔자 증상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한다”며 “호흡기 증상이 있는 방문객의 방문을 제한하고, 증상자는 별도로 분리하여 생활하도록 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안정화 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