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수원 행궁동, 구도심 활성화 사업 본격화총 사업비 2,185억 원…23개 단위사업 추진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8.06.18 09:32
  • 댓글 0
수원시 행궁동 도시재생사업 현황.

경기도가 수원시 행궁동 일원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을 18일 최종 승인, 수원시 행궁동에 대한 도시 재생사업이 본격화된다.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은 도시재생 전략계획의 세부 사업방안으로 좁은 도로, 오래된 건물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도심 지역을 활성화시키는 구체적 사업계획이다. 도시재생 전략계획과 활성화계획 모두 각 시군이 수립하고 경기도가 승인한다.

경기도는 지난 4월 ▲행궁동 ▲매산동1 ▲매산동2 ▲세류2동 ▲ 매탄4동 ▲연무동 6개 지역을 도시재생 활성화지역으로 지정한 수원시의 도시재생전략계획을 승인한 바 있다. 행궁동지역은 수원시 도시재생전략계획상 6개 활성화 지역 가운데 1단계 지역에 해당한다.

수원시에 따르면 행궁동은 전체 건축물의 85.7%가 노후화됐고 30년간 인구는 최대 대비 59.8%, 사업체 역시 최근 12년간 최고점 대비 24.9%가 감소해 신속한 도지재생 사업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번 승인으로 수원시 행궁동지역에는 2020년까지 5개년에 걸쳐 국비 50억 원을 포함한 100억 원 규모의 공모사업과 정부부처와의 협업사업 1,604억 원, 수원시 자체 사업 416억 원, 민간사업 65억 원 등 총 2,185억 원의 예산이 지원될 예정이다.

단위사업별로는 ▲살기편한 내 동네만들기 사업 ▲공동체 성장기반 조성사업 ▲행궁골목길 특성화 ▲행궁동 도시재생거점센터 조성사업 ▲행궁어울림 조성사업 등 6개 마중물사업과 부처협업사업 등 총 23개 사업이 진행된다.

경기도는 행궁동지역에 대해 수원화성 등 역사문화자산과 주민공동체 등 도시재생을 위한 다양한 지역자산이 자리하고 있어 도시재생 잠재력이 풍부한 지역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