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중소기업
산재노동자 재활스포츠 활성화 된다‘피트니스 멤버십 서비스’ 도입 업무협약 체결 / 이용기관 늘어 집・회사 근처에서 자유롭게 운동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8.05.14 15:32
  • 댓글 0
산재노동자들이 시간 제약 없이 집이나 회사 근처에서 자유롭게 재활스포츠가 가능해졌다.

산재노동자들이 보다 편하게 스포츠 활동에 참여함으로써 산재 이후 신체 회복 및 사회활동 적응 제고가 기대된다.

근로복지공단은 14일 오전 ㈜티엘엑스와 ‘TLX PASS(피트니스 멤버십 서비스)를 통한 재활스포츠 지원 확대로 산재노동자의 건강한 삶과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협약에 따라 산재노동자는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종목의 스포츠재활 활동을 TLX PASS 제휴시설에서 이용할 수 있어 산재로 손상된 신체 기능을 회복하고 재활의지가 더욱 고취될 것으로 보인다.

공단은 2001년부터 재활에 있어 스포츠 활동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요양 종결이 예상되는 시점부터 산재노동자에게 3개월간 매월 10만원 한도에서 스포츠재활을 지원해 왔다.

그러나 스포츠기관과 개별 협정을 체결 후 지원하다 보니 주거지에 가까운 시설이 부족하여 몸이 불편한 산재노동자의 스포츠 활동 참여가 저조하다는 문제점이 제기됐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산재노동자가 이용할 수 있는 재활스포츠 기관이 491개소에서 4,100개소로 확대되며, 원하는 운동을 시간의 제약 없이 집, 병원, 회사 부근 등의 장소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티엘엑스는 공단 지원이 종결된 이후에도 산재노동자가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스포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할인 프로모션을 운영키로 하였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