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지방자치
시흥시 불법전단광고 뿌리 뽑는다음란성 명함전단지 살포 차량 검거
  • 이희연기자
  • 승인 2018.03.07 11:05
  • 댓글 0

시흥시가 무분별한 불법명함광고 살포 차량에 대한 집중 단속을 실시, 현재까지 15만여 장의 전단지를 압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합동단속팀은 지금까지 12차례에 걸쳐 연인원 150명이 합동(잠복) 단속을 벌여 차량이나 오토바이를 이용해 상가 및 주거지역에 무차별적으로 살포해 온 음란성 명함형 광고 전단지 배포차량을 검거했다.
합동단속팀은 매주 1회 현장을 수시로 옮겨가며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음란성 명함형 광고 살포자 단속을 위한 잠복근무를 하고 있다.
합동단속팀장은 “차량이나 오토바이를 활용 전단광고물을 길거리에 살포하고 순식간에 이동하기 때문에 현장을 보고도 검거하기가 어려운 실정이었으나 지금은 단속원 모두 무전기를 소지한 채 10명이 골목 전체를 커버하는 방법으로 무단살포차량을 검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달 들어서도 두 번째 단속에서 합동단속팀은 살포차량 1대를 검거하여 차량에 있던 미살포 음란성 불법광고물 5만 여장을 합수했다.
시는 검거된 불법행위자를 통해 그동안 살포된 광고물을 매수 확인 과정을 거쳐 과태료 부과 처분한다

이희연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