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11~12월 기온 일시적 큰 폭 하강 예상기온 평년과 비슷하고 강수량은 적을 듯
  • 오세환
  • 승인 2017.09.29 17:37
  • 댓글 0

최장 열흘의 추석 연휴가 있는 10월은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다소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3개월(10∼12월) 전망’을 통해 10월 평균기온이 평년(14.3℃)과 비슷하거나 낮을 것으로 전망됐다고 예보했다.

또 11월과 12월에는 일시적으로 기온이 다소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10월은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아 맑고 건조한 날이 많겠다. 또 상층 한기의 영향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 기온은 평년(14.3℃)과 비슷하거나 낮겠고 강수량은 평년(50.2mm) 보다 적겠다.

11월은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겠으나 일시적으로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을 때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온은 평년(7.6℃)과 비슷하겠고 강수량은 평년(46.7mm)보다 적겠다.

12월은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겠고 남쪽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을 때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기온은 평년(1.5℃)과 비슷하거나 높겠고 강수량은 평년(24.5mm)과 비슷하거나 많겠다. 오는 10월부터 12월 사이 엘니뇨와 라니냐 감시구역 해수면 온도는 평소보다 다소 낮을 것으로 보인다.

오세환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