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시흥시보건소 외국인 근로자 건강관리 탁월2017 대한민국 건강도시상 ‘대상’ 수상
  • shnews
  • 승인 2017.09.29 17:29
  • 댓글 0

시흥시가 제11회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산업장 근로자 외국인 건강관리체계 구축으로 지난 27일 건강도시상 ‘대상’을 수상하였다.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는 전국 87개 지방자치단체가 도시의 건강을 통해 시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네트워크로 매 해 정기총회와 컨퍼런스로 건강도시 간 우수사례를 선발하고 교류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시흥시는 시흥스마트허브 산업단지 1만 여 개의 사업장에 3만 여 명의 외국인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는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여 전국 최초로 보건소에 근로자들을 위한 산업건강관리팀을 신설하여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건강관리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외국인 근로자와의 언어장벽 극복을 위해서 시흥시에 거주중인 여성결혼이민자들을 외국인 안전보건강사로 선발하고 교육·양성하여 건강 상담과 각종 안전교육에 투입하여 여성결혼이민자들의 사회참여의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현재 10개국 47명의 결혼이주여성이 안전보건강사로 교육받고 활동 중이다.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는 “증가하는 다문화시대 보편적 건강가치를 확보하고 여성결혼이민자들의 또 다른 사회참여의 장을 마련한 시흥시의 산업장 건강관리체계가 타 지방자치단체로 전파사례가 되도록 2017년도 건강도시상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shnews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h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