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신천’ 등 7차 따복하우스 민간사업자 공모6개 지구 837세대…7.27일 사업신청서 접수 /’18.3월부터 착공, ’19년 3월부터 순차적 입주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7.06.18 17:04
  • 댓글 0
▲ 총 75세대가 들어설 예정인 ‘신천 따복하우스’ 사업대상지.

경기도가 저출산 극복과 청년층 주거안정을 위해 추진하는 경기도형 행복주택 ‘BABY 2+ 따복하우스(이하 따복하우스)’7차 민간사업자를 공모한다.

7차 민간사업자 모집은 1~6차와 마찬가지로 설계부터 시공, 운영관리까지 민·관이 공동으로 시행하는 민간사업자 공모방식으로 진행된다. 참가의향서는 이달 19, 사업신청서는 727일까지 경기도시공사에서 접수받는다.

7차 사업지구는 시흥신천 75세대, 평택BIX(포승지구) 330세대, 안산스마트허브 232세대, 오산가장 50세대, 의왕부곡 50세대, 용인창업 100세대 등 총 6개 지구 837세대다.

공급 대상은 사회초년생 등을 위한 일반형 150세대와 주변 산업단지 근로자 수요를 고려한 산업단지형 687세대다. 의왕부곡과 용인창업이 일반형이고 나머지 4곳은 산업단지형이다.

산업단지형은 부지 주변 산업단지 근로자를 위한 주택이다. 일반형 가운데 용인창업은 인근 경기여성능력개발본부에 입주한 창업기업 근로자들도 입주가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다.

민간사업자 선정은 오는 8월로, 20183월 착공에 들어가 20193월부터 지구별 일정에 따라 순차적으로 입주가 시작된다.

한편, 도는 따복하우스 17개 지구 5,847호를 건설할 민간사업자를 6차례 공모를 통해 선정하고 있다.

1차 다산진건 A2(970)는 대림산업 컨소시엄이, 수원 광교 등 4개지역 291호는 코오롱글로벌()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2차 수원 망포 등 5개 지역 382호는 푸르지오서비스()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3~6차 사업자는 현재 공모 진행 중이다.

(220- 3557. www.gico.or.kr)

이희연 기자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