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과수화상병 의심 된다면 바로 신고하세요”
  • 시흥신문
  • 승인 2024.06.10 10:04
  • 댓글 0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화상병 농가신고제를 확대 운영하며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시는 화상병 미발생 지역이지만, 최근 과수화상병 위기단계가 ‘경계’로 격상하는 등 전국에서 상황이 발생함에 따라 별도 방제 계획을 수립하는 조치를 강화했다.

화상병이란, 과수 구제역이라 불리며 사과, 배에 주로 발생하는 병이다. 걸리면 세균에 의해 잎, 줄기, 꽃, 열매 등이 검게 변해 불에 탄 듯한 증세를 보이다가 고사한다.

시는 평일 이외에도 공휴일, 주말 등에도 전화로 화상병 의심 증상 신고 접수를 받는다. 더불어 0.1헥타르(ha) 미만 소규모 농가에도 화상병 관련 전단 배부 및 신고제를 홍보하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과수화상병 의심농가 발생 및 신고 접수 시 긴급 조치를 취하고, 식물방제관 중심으로 구성된 병해충 예찰 방제단 운영을 통해 화상병 정시 예찰 실시 및 적기방제를 실시한다.

김미화 시흥시 농업기술과장은 “화상병 예방을 위해서는 농가의 주기적인 예찰과 적기 의심 증상 신고가 매우 중요하다”라며 “사과, 배 재배농가는 의심증상이 보일 경우 즉시 신고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