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교육활동 침해 핫라인 운영 2주간교원 상담 1.7배 증가, 577건 지원
  • 김현미 기자
  • 승인 2023.10.02 13:59
  • 댓글 0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교원의 교권과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핫라인 「1600-8787」 운영 2주간(9.1.~9.14.) 경기교권보호지원센터의 상담 요청이 577건 있었다고 밝혔다.

이는 핫라인 대표번호 운영 전 2주간(8.18.~8.31.) 상담 345건에 비해 약 1.7배 증가한 수치다.

학교급별로는 ▲유 11건 ▲초 201건 ▲중 224건 ▲고 113건 ▲특수 7건 ▲기타 57건이다. 상담 내용별로는 ▲법률 지원 49건 ▲심리 상담 209건 ▲행정 문의 319건이다.

상담 주요 내용은 ▲SOS! 경기교육법률지원단 지원 ▲아동학대 조사·수사 시 소속 변호사 동행 지원 요청 ▲학부모 민원 관련 심리 상담 ▲학생 지도 관련 심리 상담 ▲학생 분리교육 ▲교권보호위원회 절차 ▲교육활동 침해 피해 교원 지원 등이다.

핫라인으로 아동학대 피신고 교원에게 법률 지원을 진행한 사례도 있다. 초등학생 대상 학교폭력 사안 조사 과정과 중학생 대상으로 이뤄진 정당한 생활지도 과정에 아동학대 신고를 당한 사안에 법률 지원과 상담이 이루어졌다.

김현미 기자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