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한국도자재단, 10월 6~9일 ‘2023 경기공예페스타’ 개최
  • shnews
  • 승인 2023.10.01 14:10
  • 댓글 0

한국도자재단이 10월 6일부터 9일까지 4일간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에서 ‘2023 경기공예페스타’를 개최한다.

‘경기공예페스타’는 2020년부터 시작해 매년 가을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에서 열리는 경기도 대표 공예 문화 축제로 공예 관련 교육, 체험, 이벤트, 전시, 마켓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공예 문화 가치를 확산하고 도민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올해는 ▲공예마켓&체험부스 ▲공예 특강 ▲공예 교육 프로그램 ▲공예 체험 이벤트 ▲공예 솜씨자랑 수상작 전시회 및 시연 ▲경기도 공예품 대전 수상작 전시회 ▲공예 동호회 성과 발표회 ▲여강나루장터(지역사회 연계 행사) ▲센터 개방 행사 등 총 9개의 행사로 구성된다.

먼저, 축제의 시작일인 6일 센터 세미나실에서 열리는 ‘공예 특강’에는 공예 분야의 저명인사 김주일 디자인주 대표가 강사로 참여해 공예 소비시장 흐름을 통해 살펴본 공예상품 개발에 관한 토론형 강의와 컨설팅을 진행한다. 특강에는 전문 공예가를 비롯해 공예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축제 기간 센터 외부 회랑에서는 도내 공예가 중심의 ‘공예마켓&체험부스’ 총 22개 부스가 운영된다. 관람객들은 도자, 유리, 금속, 목공 등 다양한 분야의 공예 작가와 직접 소통하며 수공예품을 관람·구매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특색 있는 공예 체험에도 참여할 수 있다.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공예 솜씨자랑 수상작 전시회’에서는 9월 ‘자신이 직접 손으로 만든 참신한 공예품’을 주제로 진행된 전국 일반인 대상 ‘공예 솜씨자랑’에서 선정된 수상작 16점과 제작 시연 행사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센터 로비에서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개최한 ‘제53회 경기도 공예품 대전’과 연계해 도내 우수 공예품으로 선정된 22여 점의 수상작 전시가 열릴 예정이다. 전시는 축제가 끝난 이후에도 11월 30일까지 계속된다.

‘공예 교육 프로그램’은 축제 기간 중 주말과 공휴일에 센터 공방에서 진행되며 청화 백자 만들기, 유리 막대 만들기, 진주 목걸이 만들기, 엽서꽂이 만들기 등 총 8개의 원데이 클래스(one day class, 일일 강좌)로 구성된다. 프로그램은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누리집(www.csic.kr)에서 사전 교육 신청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현장에서 선착순 접수를 통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는 ‘공예 체험 이벤트’도 마련된다. 방문객들은 물레를 활용한 도자기 빚기부터 3D펜 오브제 만들기, 한지 꽃 디퓨저 만들기 등 4개의 특별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관람객들이 센터 내 시설, 공방 및 장비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센터 개방 행사’, 센터에서 활동 중인 공예 동호회 9팀의 창작물 및 작품 제작 시연 행사를 만나볼 수 있는 ‘동호회 창작 발표회’, 2023 경기생활도자미술관 소장품 특별전 《감각의 이중주2(A Harmony of the SensesⅡ)》 무료 관람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된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은 한국도자재단 누리집(www.kocef.org) 또는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문의 사항은 공예창작지원센터(031-887-8289)로 전화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shnews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h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