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한국산업인력공단, ‘해외 일경험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5.8일까지 접수‧총32명 선발…현지 체재비 월 150만 원 지원
  • 정찬식 기자
  • 승인 2023.04.26 16:08
  • 댓글 0

한국산업인력공단(이하 ‘공단’)은 대한상공회의소와 함께 청년의 글로벌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2023년 해외 일경험(이하 ‘WELL’) 프로그램’을 추진하며 참가자를 모집한다.

‘WELL 프로그램’은 청년에게 해외 일경험(Working Experience)과 경력개발 학습(Learning)을 제공해 해외진출 사다리(Ladder) 역할을 목적으로 한다.

프로그램은 직무, 어학, 현지 문화 등 사전 직무교육 80시간과 해외 기업 일경험 및 경력개발 활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공단은 2021년 해외취업 수요조사 결과 청년이 가장 선호하는 국가인 미국부터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에 참가자를 모집하는 미국 동부 프로그램은 총 17개 기관이 청년들에게 일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유엔국제난민기구(UNHCR), 유엔중남미경제위원회(UNECLAC) 등 국제기구와 스미소니언 박물관 등 비영리기관도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모집 규모는 총 32명으로, 직무는 ▲경영․사무 ▲광고․마케팅 ▲회계 ▲조사․분석 등이다. 참가 자격은 만 34세 이하 대한민국 청년이며, 요구되는 어학 및 학력 수준은 참여기관별로 상이하다.

모집 마감은 5월 8일(월) 24시이고, 참가를 희망하는 청년은 월드잡플러스 누리집(www.worldjob.or.kr)에서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공단은 선발된 참가자에게 항공료, 보험료 등 준비금 최대 300만 원과 현지 체재비 월 150만 원을 지원한다. 또한 현지 24시간 긴급연락망을 구축해 현지 적응을 돕고 안전사고를 예방한다는 계획이다. 프로그램 종료 후에는 6개월간 국내외 취업 알선을 지원해 실질적 일자리로 연계되도록 유도한다.

그 밖에 청년들의 다양한 해외 일자리 수요를 고려해 향후 미국 외 나머지 국가도 프로그램을 만들어 제공할 예정이다.

정찬식 기자  Sik123456200@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