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학교급식종사자 근무환경 개선 정책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경기도의회 의원연구단체 「교육행정연구회」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3.02.01 10:17
  • 댓글 0

경기도의회 의원연구단체인 ‘교육행정연구회(회장 김미리)’는 지난달 30일 교육행정위원회 회의실에서 ‘경기도 학교급식종사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연구’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중간보고회에는 교육행정연구회 김미리 회장을 비롯해 한원찬·김광민·김옥순·김영기·문승호·이자형·장한별·정하용 회원과 연구용역 수행기관인 안양대학교 이홍재 교수, 박미경 교수 및 경기도교육청 이현철 교육협력국장, 박만형 학교급식협력과장, 임종택 사무관 등이 참석하였으며, 현재까지 수행한 연구과제에 대한 중간보고와 향후 연구일정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안양대학교 산학협력단 이홍재 교수는 “학교급식종사자에 대한 전수조사 연구가 전무한 상황에서 이번 연구가 가지는 의미와 어려움이 크다”고 밝히고, “첫 전수조사 연구이다 보니 연구자와 교육행정위원회, 경기도교육청, 노조가 합심해 설문문항을 구성하였고, 다소 욕심을 내어 150문항에 달하는 설문지가 만들어졌지만 어느 설문하나 의미가 없는 것은 없다”며, “이번 중간보고회를 통해 보완하거나 미비한 사항으로 지적된 내용은 향후 연구활동에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구회 회장인 김미리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장은 “이번 연구는 학교급식종사자들의 실질적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적 지원방안 마련에 소중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언급하고, 학교급식종사자들의 목소리를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정확히 조사하여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경기도교육청 관계부서에서는 적극적으로 설문조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교육행정연구회는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위원 16명으로 구성되어 있는 의원 연구단체로 2022년 12월 ‘경기도 학교급식 종사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연구’ 용역을 발주하였으며, 연구수행기관은 안양대학교 산학협력단으로 연구기간은 3개월이다.

연구수행기관에서는 경기도의회, 경기도교육청의 협조를 얻어 빠르면 2월 초 경기도내 학교급식종사자 17,138명 전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며, 설문조사는 인터넷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되고, 설문조사 결과는 최종보고서에 수록되어 향후 교육정책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