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해남~강화’ 1,800km 「서해랑길」 개통
  • 안정화 기자
  • 승인 2022.06.27 13:08
  • 댓글 0

전남 해남부터 인천 강화까지 서해안에 인접한 31개 기초자치단체의 109개 걷기길 약 1,800km 구간을 연결한 국내 최장 거리 걷기 여행길 「서해랑길」이 개통(6.22일)했다.

여행객들은 서해안의 갯벌, 낙조, 해솔군락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함께 농어촌의 소박한 시골길 정경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서해랑길」은 ‘서쪽(西) 바다(海)와 함께(랑) 걷는 길’이란 뜻으로, 2019년 대국민 공모를 통해 확정한 명칭이다.

문체부는 2016년부터 ‘대한민국을 재발견하며 함께 걷는 길’을 만들기 위해 동·서·남해안 등 한반도 가장자리를 연결하는 ‘코리아둘레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서해랑길」은 ‘코리아둘레길’ 중 「해파랑길(2016년)」과 「남파랑길(2020년)」에 이어 세 번째 개통하는 걷기 여행길이다.

위치정보시스템(GPS)을 기반으로 「서해랑길」 전체 109개 구간 따라 걷기 등에 대한 정보는 관광공사가 운영하는 걷기 여행안내 ‘두루누비’ 누리집(www.durunubi.kr)과 ‘두루누비’ 응응프로그램(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여행객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조성한 ‘안내 쉼터’와 인근 관광안내소 등에서도 구간별 관광자원 정보와 여행상품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

안정화 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