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제50회 한정동아동문학상에 박방희 시인, 김경옥 작가 선정7월 16일 오후 2시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시상식
  • shnews
  • 승인 2022.06.22 13:26
  • 댓글 0

백민 한정동 선생의 따오기 아동문학정신을 기리는 한정동아동문학상 운영위원회(위원장 엄기원)에서 제50회 수상작에 동시 부문에 박방희 시인의 시집 「달빵」과, 동화부문 김경옥 작가의 「세 장의 욕망 카드」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경기도 시흥시(시장 임병택)의 지원과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회장 김윤환)의 주관으로 진행된 한정동아동문학상 공모 및 심사는 지난 4월 1일부터 5월 20일까지 등단 10년 이상 된 작가를 대상으로 공모한 결과 동시집 31권, 동화집 18권이 응모되어 예심을 거쳐 본심에 올라온 8권을 6월 3일 심사위원회에서 심사한 결과 위 두 작가의 작품을 선정하게 되었다.

심사위원장 김완기 아동문학가는 심사평에서 “박방희 시인의 동시집 「달 빵」은 동심과 시심이 잘 융합된 시로 함축과 절제를 통한 시적 긴장감을 보여주는 작품들로 차 있다. 동시는 어린이를 독자로 하는 문학작품이지만 언어가 주는 시적 사고의 깊이, 예상을 뛰어넘는 상상력이 순수한 동심의 세계에 빠져들게 한다. 시인 특유의 은유적인 기법과 표현으로 함께 공유하는 세상 만들기를 하고 있다”고 평가 했고, “김경옥 작가의 동화집 「세 장의 욕망 카드」는 “창작동화의 재미와 격조를 높여주는 치밀한 구성과 섬세한 심리묘사가 날카롭고 명료하다. 주인공과 그의 친구들이 겪는 일상의 욕망에서 ‘소망’이라는게 가장 소중하다는 걸 깨닫게 하는 긍정적인 사고를 은연중에 보여주고 있다. 6학년 여자아이가 체험하는 갈등에서 희망과 기쁨으로 반전시키는 흥미로운 동화“라고 평가하였다.

박방희 작가.

이번에 수상한 박방희 시인은 1985년 등단한 이후 동시집 『참새의 한자 공부』, 『쩌렁쩌렁 청개구리』, 『달빵』, 등 여러 권의 동시집과 우화동시집, 청소년시집, 동시조집 등 다양한 아동문학 창작활동을 해 온 중견 시인이다.

새벗문학상. 방정환아동문학상, 한국아동문학상 등 수상한 바 있고, 현재 국제펜한국본부 이사, 대구가톨릭문인회 회장으로 활동 중인 중견작가다.

 

김경옥 작가.

김경옥 작가는 2000년 《아동문학연구》 와 《아동문예》 신인 문학상 수상으로 등단한 창작집으로는 『그 별의 비밀 번호』, 『불량 아빠 만세』, 『거울 공주』, 『은빛 웅어 날다』, 『공양왕의 마지막 동무들』, 『말꼬랑지 말꼬투리』, 『빈집에 핀 꽃』, 『가짜 뉴스를 시작하겠습니다』, 『나는 네가 밉다』, 『마로의 비밀 모자』 등이 있고 제20회 단국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시상식은 오는 7월 16일(토) 오후 2시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한정동아동문학상은 지난 해 5월 시흥시와 협약을 통해 시흥시가 운영 예산을 지원하고,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가 문학상 행사 전반을 주관하기로 하였다.

(문의 031-318-3330)

shnews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h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