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시흥도시공사-시흥시-(주)LG화학, 순환경제 구축 동행
  • 시흥신문
  • 승인 2022.04.01 10:51
  • 댓글 0

시흥도시공사(사장 정동선)의 주재로, 시흥시와 ㈜LG화학(석유화학사업본부장 노국래)은 폐합성수지(폐플라스틱 등)를 자원으로 재활용하는 열분해유화사업 추진을 통해 자원순환을 촉진하고, 재활용의 선순환체계를 구축하는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지난 3월 31일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정동선 시흥도시공사 사장, ㈜LG화학 노국래 석유화학사업본부장, 임병택 시장.

열분해유화는 폐자원을 열분해하여 재생원료로 생산하는 것으로, 최근 폐합성수지 처리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는 대표적인 재활용 기술이다.

이번 협약으로 ▲시흥시는 자원순환 촉진 및 재활용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시민 홍보, 교육 및 정책 수립을, ▲시흥도시공사는 발생 폐자원(폐비닐, 잔재물 등)을 활용한 자원 리사이클링 사업 추진 업무 협업을, ▲LG화학은 자원 리사이클링 사업 추진을 통한 자원 순환 체계 구축을 함께하기로 했다. 또한, 공통사항으로 선별 공정 고도화 등 공동연구 개발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식에는 임병택 시흥시장과 정동선 시흥도시공사 사장, 노국래 LG화학 석유화학사업본부장 등을 비롯한 각 기관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시흥시가 전국 최초로 재활용 폐기물을 100% 자원화하는 에코도시, 나아가 자연과 사람이 어우러지는 지속가능한 생태도시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희망했다.

정동선 시흥도시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기존 선별장에서 선별 후 소각되던 폐자원을 높은 가치의 업사이클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는 초석이 됐다”며, “이를 토대로 지속가능한 ESG 경영체계 확립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또한, 노국래 LG화학 석유화학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소각되거나 버려지는 폐기물을 활용해 지자체와 상생하는 가치 창출에 큰 의미가 있다”며, “지자체와의 협력을 지속 확대해 플라스틱 순환 경제 구축을 더욱 가속화하겠다”고 전했다.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