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코로나19로 힘든 청년들 보듬는다시흥시, 「청년마음건강바우처」 사업 추진
  • 시흥신문
  • 승인 2022.01.10 09:21
  • 댓글 0

시흥시는 코로나19로 정신적 어려움(우울증, 스트레스 등)이 심화되는 청년층의 마음건강 회복과 정서적 활력 제고를 위해 ‘2022년 청년마음건강바우처(이용권)’ 사업을 추진해 청년들의 마음을 보듬는다.

이는 심리적 지지 기반이 약하고,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사회적 고립과 고용불안 등으로 마음이 힘든 20~30세대에게 1:1 전문심리상담을 제공하는 바우처를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대상은 만 19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이라면 소득·재산 기준 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자립준비 청년,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연계한 청년은 우선지원 대상이 된다.

바우처를 통해 3개월간 월 24만 원 또는 28만 원을 지원하며(본인부담금 10%), 주 1회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자립준비 청년에는 본인부담금 없이 전액 지원한다.

오는 2월부터 이용 대상과 제공기관을 모집하고, 본격적인 서비스는 5월부터 12월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2022년 청년마음건강바우처 사업과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각 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시흥시청 복지정책과(☎ 031-310-3565)에서 확인하거나 문의하면 된다.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