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도, ‘청소년 노동건강권 교육’ 확대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1.12.06 10:59
  • 댓글 0

경기도가 청소년들의 노동건강과 안전보건 의식을 높이기 위해 특성화고등학교 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 600여 명을 대상으로 내년부터 ‘청소년 노동건강권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사회에서 첫 노동을 준비하는 특성화고등학교 3학년과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건강하게 일할 권리’와 산재보험 신청 방법 등을 가르쳐 청소년 스스로가 자신의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게 핵심이다.

협약에 따라 도는 도내 특성화고등학교 대상으로 교육 홍보, 수요조사를 실시한다. ‘경기도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 운영 경험이 있는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은 학교 및 학교 밖 청소년 시설 연계, 교육 운영 지원을 맡는다. 직업환경의사회는 소속된 직업환경의학과전문의를 강사로 파견하고 교육 콘텐츠를 제공한다.

주요 교육 내용은 ▲노동현장 실제 사고 사례 ▲청소년·청년 노동자가 안전보건사고에 취약한 원인 ▲각종 직업병과 감정노동 등 청소년들이 일터에서 주의해야 할 사항 ▲사회초년생이 알아야 할 산재보험 ▲특수형태 노동자의 안전보건 등이다.

내년 상반기 청소년 노동건강권 교육은 도내 특성화고 3학년과 학교 밖 청소년 600여 명을 30회 교육으로 나눠 진행하며, 구체적인 교육 시기 및 방법은 협약기관 간 세부 협의를 거쳐 결정한다. 내년 교육 이후 학생의 교육 만족도를 바탕으로 2023년부터 사업 규모 확대 등을 검토한다.

한편, 경기도는 노동인권과 노동법률을 중심으로 한 ‘찾아가는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도 실시하고 있다. 올해에는 연말까지 도내 중·고등학교 및 관련 교육시설 학생과 학교 밖 청소년 등 약 10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