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동네방네
환경보전교육센터. 경기 에코뮤지엄 시민참여 프로그램 성료
  • 오세환 기자
  • 승인 2021.11.21 15:13
  • 댓글 0

환경보전교육센터(이용성 소장)는 경기도, 경기문화재단, 시흥시가 후원하는 2021년도 경기 에코뮤지엄 사업을 지난 8월에 시작하여 11월 20일까지 성황리에 마무리하였다고 밝혔다.

환경보전교육센터가 추진한 에코뮤지엄 시민 활동 프로그램은 시흥에코뮤지엄 대상지 중 하나인 시화지구의 곰솔누리숲(완충녹지대)에서 전개되었다. 곰솔누리숲이 갖는 상징적 의미를 살려 ‘갯벌을 품은 생명의 숲. 과거와 미래를 잇는 희망의 숲. 곰솔누리숲’이라는 주제로 총 10회차 운영되었다. 환경보전교육센터는 곰솔누리숲이라는 공간이, 갯벌이 사라지고 만들어진 인공림이지만 그 생명력을 잇는 ‘생명의 숲’이라는 관점과, 곰솔(소나무)이라는 식물이 가지는 천이과정의 단계를 생각하며 과거와 미래를 잇는 ‘희망의 숲’이라는 관점을 함께 풀어갔다.

환경보전교육센터 이용성 소장은 곰솔누리숲이 시흥에코뮤지엄에서 갖는 상징성을 시민과 함께 공유하고자 시작한 이 프로그램이, 참여한 모든 사람들에게 곰솔누리숲의 의미와 맥락을 이해하는 활동이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또한 곰솔누리숲은 과거 바다와 갯벌이었던 곳이 개발사업으로 인해 매립된 인공림이지만 이제는 갯벌의 생명력을 담아 자연천이의 희망을 담고 있기에 좀 더 의미 있게 바라봐야 하고, 기후위기시대에 미세먼지 저감과 탄소흡수원의 의미도 담고 있는 우리가 지켜야 할 소중한 에코뮤지엄이라고 전했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