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경기도교육청, 생태 숲 미래학교 생태 공간 준공학생 놀이, 학습·휴식, 환경교육 센터, 공원으로 구성
  • 김경혜 기자
  • 승인 2021.10.29 10:43
  • 댓글 0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부천 송내고(10.21일)에 이어 김포 고창초(11.8일)에서 생태 숲 미래학교를 위한 생태 공간 준공식을 개최한다.

김포 고창초 생태 숲 미래학교 생태 공간.

생태 숲 미래학교는 경기미래학교 한 유형으로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교육을 중심으로 생태전환을 학습하고 실험하는 학교다.

이 학교에 조성하는 생태 공간은 생명 다양성을 살피기 위해 다양한 수종과 초화류를 다층 구조로 식재한 것을 학생이 직접 가꾸고 관리하는 참여형 숲 공간이다. 또 이 공간은 지역에 개방해 지역 환경교육 센터와 공원으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부천 송내고 생태 숲 공간은 ▲비가 오면 연못이 되는 빗물정원, ▲실내외를 연결한 실내정원과 야외학습장, ▲다양한 위치에서 숲을 볼 수 있는 개방형 성큰(sunken) 공간과 관람스탠드 등으로 꾸민다.

김포 고창초 생태 숲 공간은 ▲상상력을 높이고 자연을 즐기는 놀이터, ▲발표와 교류를 위한 야외 공간, ▲지혜의 숲, ▲학생들이 직접 키운 도토리나무를 심는 도토리 숲 등으로 조성한다.

도교육청 미래교육정책과 김은정 과장은 “기후위기와 코로나19와 같은 상황에서 생태전환교육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미래교육 과제”라며 “학생들이 직접 숲을 가꾸며 지역과 함께 지구 문제를 생각하고 해결하도록 이끄는 기후위기대응 교육을 실천하는 생태 숲 미래학교가 새로운 학교로 안착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혜 기자  niba845@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