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경기도, 하천변에 ‘반려견 야외쉼터’ 조성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1.09.13 15:09
  • 댓글 0

경기도가 ‘하천 산책로 반려견 야외쉼터 조성’ 시범사업 2곳을 추진한다. 현재 공사 중인 하천 1곳을 선정해 올해 내에 설치를 완료하고, 나머지 1곳은 현재 설계 중인 하천을 선정해 내년도에 설치할 계획이다.

이번 시범사업은 반려견이 마음 놓고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해 하천변을 반려견 가족 친화적인 공간으로 만드는 한편, 사람과 반려견 간 예기치 못한 접촉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갈등을 예방하는데 목적을 뒀다.

하천 산책로 반려견 야외쉼터는 도내 하천변에 있는 둔치 및 국·공유지, 폐천부지 등을 활용해 아파트 놀이터 2배 규모로 만든다는 구상 아래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예정이며, 이번 시범사업 실시 후 도민 만족도에 따라 향후 사업 확대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또한 세부적인 시설 등은 사업 추진 과정에서 관련 전문가 및 실제 수요자인 도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이용자의 편의를 극대화하고,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도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하천을 여가활동 공간으로 활용하는 도민들과 1,500만 반려견 인구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향후 반려견과 더불어 살아가는 경기도의 작은 시작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