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동네방네
「열린자리어린이집」 ‘프리마켓’ 수익금 후원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1.08.03 10:21
  • 댓글 0

사회복지법인 「열린자리어린이집」(원장 유미영)이 ‘프리마켓’ 수익금 108만4천원을 지난 2일 사회적기업 「하나더하기」에 전달했다.

「열린자리어린이집」은 시장놀이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경제관념을 일깨우고 물건의 소중함을 알아가는 ‘프리마켓’을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프리마켓은 교사들이 교재교구로 사용했던 리본을 재활용 머리핀을 만드는가 하면 쉬는 시간을 이용해 비즈 목걸이, 마스크 걸이줄 등 구슬 공예품을 만들어 판매에 동참했다.

또한 교사가 직접 만든 향초, 수제청 등과 농수산물을 저렴하게 판매해 학부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유미영 원장은 “어린이집 선생님들과 학부모님들이 적극적으로 ‘프리마켓’에 열정을 갖고 동참해 준 덕분에 소정의 수익금이 발생, 이를 후원하게 되었다.”라며 “특히 장애인들을 위한 사업은 누구나 할 수 없는 사업이기에 더욱 우리 사회가 관심을 갖고 함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사회적기업 「하나더하기」는 장애인 공동작업장을 운영하며 발달장애인을 고용한 공동작업장, 직업훈련, 평생교육, 운동바우처, 주간 방과 후 돌봄 서비스 등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기업이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