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오이도역에서 자율주행차 타고 퇴근할까?시흥시, ‘자율주행 「마중」 서비스 체험단’ 모집
  • 시흥신문
  • 승인 2021.04.06 09:44
  • 댓글 0

시흥시가 자율주행 모빌리티 「마중」 서비스 체험단을 모집한다. 「마중」 서비스는 지하철 4호선 및 수인선을 통해 ‘오이도역’에서 배곧 신도시까지 1‧2차로 나눠 운영할 예정이다.

1차(4.5.~6.11.) 운영기간에는 ‘오이도역’ 세종그랑시아 아파트 119동 앞에서 배곧동 호반써밋(C2)까지 편도 운행한다.

2차(6.21.~12.17.) 운영 예정기간에는 ‘오이도역’ 세종그랑시아 아파트 119동 앞에서 배곧동 호반써밋(C2),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직원동, 배곧중흥S클래스 등을 지난다.

마중 체험은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주간에는 14시부터 17시, 야간에는 21시 30분부터 24시 30분까지 운행한다. 특히 늦은 시간 오이도역을 통해 퇴근 또는 통학하는 사람에게 유용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율차마중서비스 어플이나 링크(http://m.site.naver.com/0Fivn) 또는 포스터에 나와있는 QR코드를 통해 간단하게 신청할 수 있다. 다만, 탑승객을 월 100명 이내로 제한해 선착순 접수한다. 탑승 후에는 만족도조사 및 체험평가를 하고, 탑승객을 대상으로 소정의 선물권도 제공 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마중 서비스는 시흥에서 무료로 자율주행차를 타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며, 심야 안전 귀가를 책임지기 위한 자율주행 셔틀 서비스”라며 “많은 시민들이 체험해 보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 컨소시엄이 주관하는 자율주행 모빌리티 「마중」 서비스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시흥시에서 운행을 시작하게 됐다.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