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제23대 연제찬 시흥시 부시장 부임실무 행정 밝은 정책 관련 아이디어맨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1.01.04 10:24
  • 댓글 0
제23대 연제찬 시흥시 부시장.

시흥시 제23대 연제찬 부시장이 1월 1일자로 부임했다. 연 부시장은 코로나19 비상상황인 점을 고려해 공식적인 취임식은 개최하지 않고, 1월 2일과 3일 양일간 중앙안전대책본부 영상회의 참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연 부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이제 막 인구 50만을 넘어서며 대도시에 진입한 시흥시에 근무하게 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임병택 시장님의 시정철학을 바탕으로 시민 모두가 함께 잘 사는 행복한 시흥을 만들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특히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중요한 시점에서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과, 50만 대도시의 위상을 확립하기 위한 속도감 있는 행정을 펼칠 것을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임병택 시장이 4일 연제찬 부시장에게 임용장을 교부하고 기념촬영했다.

연제찬 부시장은 KDI국제정책대학원에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1996년 지방고시 1회로 공직에 입문하여 경기도 수자원본부장, 하남시 부시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치며 굵직한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이끈 바 있으며, 직전까지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으로 재직했다.

연 부시장은 합리적인 실무행정을 펼치는 관리형 리더로 알려져 있으며,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한 기획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