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잃은 입맛을 살려 줄 맛과 향이 뛰어난 ‘참나물’【웰빙 밥상】
  • 안정화 기자
  • 승인 2020.09.03 11:33
  • 댓글 0
맛과 향이 뛰어난 참나물.

산나물 중에서도 맛과 향이 뛰어난 참나물은 베타카로틴이 풍부한 대표적 알칼리성 식재료이다. 샐러리와 미나리를 합친 것과 같은 향기가 나서 입맛 없을 때 먹기에 딱 좋다.

▶ 참나물의 효능

참나물은 비타민 A의 전구체인 베타카로틴의 함유량이 많아 항산화 작용을 돕고 섬유질이 풍부해 소화가 잘 되어 변비 예방에 좋다. 단, 성질이 차가워 소화기관이 약하고 몸이 찬 사람은 다량 섭취 시 설사를 유발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또한 체내 노폐물 배출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저하시키고, 암 예방과 피부 노화 방지에 도움을 준다. 페닐알라닌과 발린, 아르기닌, 아스파르트산 등의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뇌의 활동을 활성화해 치매 예방에도 좋다.

▶ 좋은 참나물 구매 및 손질・보관법

잎이 밝은 연녹색이며 시들지 않고 생생하고 청결한 것이 좋다. 특유의 향이 진한 것을 고르고, 말린 참나물은 이물질이 들어가기 쉬우므로 잘 살펴보고 구매한다.

참나물은 흐르는 물로 겉에 묻은 흙과 이물질을 제거해준 후 시든 잎과 뿌리를 떼어낸 뒤 용도에 맞게 생으로 먹거나 데쳐서 사용한다.

보관할 때는 신문지나 키친타월로 싸서 분무기로 물을 뿌려준 뒤 냉장고에 넣어두면 3~4일 정도는 무난하다.

▶ 참나물 활용법

참나물 두부 무침.

참나물에는 각종 비타민과 무기질이 많고, 두부에는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해 함께 조리하면 영양학적으로 균형 잡힌 식단을 섭취할 수 있다.

주로 샐러드나 생채로 먹으면 그 향을 온전히 즐길 수 있으며, 쌈 채소로 활용하면 고기의 산성 성분을 중화시켜주어 궁합이 아주 좋다.

또한 데쳐서 얼려두었다가 필요 시 먹으면 사시사철 활용이 가능한데, 주로 밥에 넣어 먹거나 불려서 나물 반찬으로 만들어 먹는 경우가 많다.

안정화 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