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최종현 의원, ‘경기도의회 인권특위’ 구성 제안
  • 이희연 기자
  • 승인 2020.08.26 15:19
  • 댓글 0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최종현 의원(비례. 사진)이 경기도민의 인권의식 함양 및 경기도 인권 정책에 도민의 참여를 이끌어 내기 위해 ‘경기도의회 인권증진 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했다.

최종현 의원은 “인권은 헌법에도 나와 있는, 인간다운 삶을 사는 데 꼭 필요한 최소한의 선”이라면서 “건강, 복지, 교육, 안전, 문화, 환경 등 인간이 살아가는 데 필요한 전 분야에 걸쳐있는 문제가 바로 인권”이라고 밝혔다.

최 의원은 또한 “인권은 우리 사회 구성원이라면 누구나 동등하게 보장받아야 하는 기본권이지만 여전히 우리는 사회적 약자가 차별받고 혐오의 대상이 되는 장면을 매일 목격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국가인권위원회의 2019년 유형별 상담 현황에 따르면, 인권침해가 1만 3,744건으로 41.1%, 차별행위가 2,767건으로 8.3%를 차지한 바 있다.

최종현 의원은 “전 분야에 걸쳐 논의가 되어야 하는 인권 정책의 특성을 고려했을 때, 특정 상임위원회가 아닌 다양한 상임위원회가 함께 모여 분야별 정보를 교류하고 의견을 모을 수 있는 창구가 절실하다”며, “전 분야에 걸친 인권 정책을 점검하고 정책심의, 의결 기능을 수행할 「경기도의회 인권증진 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자 한다”면서 이번 결의안 제안 배경을 밝혔다.

한편 최종현 의원은 제344회 정례회 일괄질문에서도 경기도의 인권정책에 대해 질의하고, 제345회 임시회에서도 「경기도 인권보장 및 증진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발의할 만큼 인권 정책에 꾸준한 관심을 가져왔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