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찰·소방 신고 앱 하나로 통합그림 신고, 다국어 서비스 등도 제공
  • 오세환 기자
  • 승인 2020.07.03 10:29
  • 댓글 0

내년부터 경찰청의 ‘112긴급신고’와 소방청의 ‘119신고’ 등 긴급신고를 위한 모바일 앱(APP)이 하나로 통합된다.
행정안전부는 경찰, 소방, 지자체 등에서 운영하고 있는 모바일 앱을 통합하는 ‘긴급신고 통합 서비스 고도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다양한 긴급신고 앱이 기관별로 운영되고 있어 신고자가 신고유형에 따라 개별 앱을 각각 설치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한, 국내 체류 외국인의 증가로 언어장벽으로 인한 신고 불편 해소 대책 마련도 꾸준히 요구되어 왔다.
이에 따라, 행안부 긴급신고 공동관리센터에서는 이번 사업으로 구축되는 ‘긴급신고 통합 표준 앱’을 통해 기존에 경찰과 소방에서 제공되는 서비스 이외에도 안전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신고 방법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신고내용을 그림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하여 누구나 쉽게 신고할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긴급신고 기관의 정확한 지도 정보를 공동으로 이용하기 위해 ‘지리정보시스템(GIS) 데이터 통합’ 사업도 함께 추진된다.
기본 지도와 데이터를 최신화하여 함께 공유하는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신고자 위치정보의 정확도를 높이고 개인정보보호도 강화하는 방안을 강구 한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