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도시개발
‘대한민국 동행세일’…최대 87% 할인 판매6.26~7.12일까지 전통시장・대형유통업체 등 참여
  • 정찬식 기자
  • 승인 2020.06.23 15:11
  • 댓글 0

대중소 유통업체, 전통시장, 소상공인, 제조업체 등 모든 경제주체가 참여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이 이달 26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열린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과 내수활성화를 위해 비대면 중심의 한국형 세일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행사를 통해 대규모 할인, 온·오프라인 판촉 및 외식·여행 등의 연계행사로 전국적 소비 붐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생활방역 상황을 반영해 모바일 쇼핑몰, 라이브커머스 등 비대면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형태의 소비촉진 행사로 운영할 방침이다.

비대면 판촉행사로는 중소기업, 소상공인 제품을 중심으로 민간 쇼핑몰, 가치삽시다 플랫폼, 라이브커머스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할인행사를 지원한다.

G마켓·쿠팡·11번가 등 16개 쇼핑몰에서 ‘동행세일 온라인 기획전’을 통해 최대 30~40% 가격할인을 진행하고 가치삽시다 플랫폼에서는 최대 87% 가격할인과 1일 1품목(100개 한도) 초특가 타임세일을 실시할 예정이다.

유명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라이브커머스는 지역별 행사장 내 오픈스튜디오, 홍보부스 및 전통시장 등에서 진행되며 가치삽시다 플랫폼 및 민간 플랫폼을 통해 평균 30%의 할인 판매가 진행된다.

전국 633개 전통시장, 상점가에서 경품 이벤트, 문화공연, 장보기 체험 등의 판촉행사가 개최된다. 당일 구매 금액의 20%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최대 4만원까지 페이백 형태로 지급하는 행사도 열린다.

55만여개 제로페이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위한 결제금액 리워드(환급) 이벤트도 개최된다. 제로페이로 5000원 이상 결제시에는 결제 금액의 5%를 결제사별로 인당 최대 5만원 환급해 준다. 환급 규모는 총 5억원 상당이다.

대형유통·제조업체의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백화점과 대형마트 업계는 주요 브랜드 시즌오프 행사 및 특가할인을 진행하고 식료품·농축수산물·생필품 등의 지역상생 할인전을 개최한다.

가전업계는 에너지 소비효율 등급이 높은 제품 구매시 구매비용의 10%를 30만원 한도 내에서 환급해주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환급사업을 연계해 추가 할인을 진행하고 자동차업계는 주요 차종 특별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중기부는 업계 할인정보, 특별판매전 및 외식・여행 등의 종합정보를 제공하는 홈페이지(ksale.org)를 운영한다.

정찬식 기자  Sik123456200@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