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시흥경찰서 ‘잠 깨우는 왕눈이 스티커’ 호응눈 모양 야광 스티커 부착 통해 화물차 사고 예방
  • 오세환 기자
  • 승인 2020.05.27 10:51
  • 댓글 0
시흥경찰서 관계자가 화물차 사고 예방을 위한 '잠깨우는 야광 스티커'를 부착하고 있다.

시흥경찰서(서장 오익현)가 26일 이마트 시화물류센터와 함께 화물차 사고 예방을 위한 ‘왕눈이 스티커 부착 캠페인’을 펼쳤다.

‘왕눈이 스티커’는 눈(目) 모양의 야광스티커로, 주간에는 후방차량 운전자의 시선을 스티커로 유도하고, 야간에는 전조등 빛을 반사해 전방 주시 태만과 졸음운전 예방에 효과가 있어 운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흥경찰서 관계자는 “왕눈이 스티커로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유도해 후미 추돌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화물차 사고는 대형 교통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앞으로도 화물차 교통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