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호조벌엔 모내기가 “한창”
  • 시흥신문
  • 승인 2020.05.22 09:35
  • 댓글 0

시흥시의 보통천과 은행천을 끼고 150만평 규모로 펼쳐진 시흥시 최대 곡창지대인 호조벌에서 농부의 모내기가 한창이다.

300년 전 수많은 인력이 동원된 대규모 간척사업으로, 척박했던 갯벌이 드넓은 농경지로 변모했다.

건강한 벼를 수확하기 위해선 모내기 시기가 매우 중요하다. 적정 시기보다 이르면 품질이 떨어질 수 있고, 늦으면 수량이 줄어들고 만다.

지역이나 지대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보통 5월 중순에서 6월 초 모내기가 이뤄진다.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