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選)’【가볼만한 곳】
  • 안정화 기자
  • 승인 2020.04.16 11:21
  • 댓글 0
동궁과 월지.

한국관광공사가 국내 곳곳의 유명한 야간관광자원과 프로그램을 모아 ‘야간관광 100선’을 발표했다.

야간관광은 침체된 관광산업 회복을 위해 공사가 올해 추진 중인 신규 핵심 사업이다. 공사는 전국의 지방자치단체 및 전문가 추천, SK텔레콤 T맵의 야간시간대 목적지 빅 데이터(281만 건)를 통해 약 370개 데이터베이스를 수집했다. 이를 토대로 전문가 선정위원회를 실시, 야간관광 매력도, 접근성, 치안‧안전, 지역 기여도를 종합적으로 판단해 최종 100선을 선정했다.

월영교.

야간관광 100선으로 최종 선정된 곳은 ▲서울특별시(덕수궁 돌담길, 반포한강공원 등), ▲부산광역시(달맞이언덕 문탠로드, 송도해상케이블카 등) ▲대구광역시(김광석 다시그리기길, 수성못 등) ▲인천광역시(강화문화재 야행, 송도센트럴파크 등) ▲광주광역시(국립아시아문화전당, 월봉서원) ▲대전광역시(대동하늘공원, 달빛 품은 계족산 낭만산책) ▲울산광역시(시티투어 생태탐방, 대왕암공원 등) ▲세종특별자치도(세종호수공원) ▲경기도(화성행궁 야간개장, 행주산성 등) ▲강원도(별마로천문대, 안목해변 등) ▲충청남도(서산해미읍성, 궁남지 등) ▲충청북도(중앙탑 일원, 단양강 잔도 등) ▲전라남도(여수 해상케이블카, 보성차밭빛축제 등) ▲전라북도(전주 문화재야행) ▲경상남도(통영밤바다 야경투어, 저도 콰이강의 다리 스카이워크 등) ▲경상북도(동궁과 월지, 월영야행 등) ▲제주특별자치도(라이트 아트 페스타, 새연교 등) 등으로 지역별로 고르게 분포됐다.

향후 공사는 코로나19 진정 국면에서 전사적으로 내‧외국인 관광객 취향에 맞게 야간관광100선을 활용한 마케팅 활동을 적극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안정화 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