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도시개발
시흥화폐 ‘모바일시루’ 발행액 200억 돌파종이 시루보다 2배 이상…소비자만족도 87%
  • 정찬식 기자
  • 승인 2019.11.27 14:19
  • 댓글 0
전통시장에서 모바일시루를 이용해 물건을 구입하고 있다.

시흥시 지역화폐인 ‘모바일시루’가 지난 2월 17일 첫 유통을 시작한 이후 발행액 200억 원을 돌파했다. 이는 동시 유통 중인 상품권형(지류) 시루(90억)의 2배가 넘는 규모다.

‘모바일시루’는 행정안전부와 한국조폐공사의 ‘모바일 지역화폐 통합플랫폼’ 구축 협약에 따라 시흥시가 시범도시로 선정되어 전국 최초로 스마트폰 기반 시스템을 도입, 운영 중이다.

‘모바일시루’ 이용자들의 만족도도 높게 나타났는데 지난 14일부터 모바일시루 앱 설치 사용자를 주 대상으로 실시한 시흥화폐 시루 만족도 조사 결과 응답자 1,760명 중 과반수인 52.6%(925명)가 ‘매우 긍정적’, 34.6%(609명)이 ‘대체로 긍정적’이라고 답하는 등 87%가 긍정 평가를 내렸다.

한편 경기도 각 시군이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청년기본소득’과 관련, 시흥시가 ‘모바일시루’를 운영하면서 지급 도달률이 100%로 나타났다. 이는 상품권형이나 카드형과 달리 청년들이 모바일시루 앱만 설치하면 바로 ‘청년기본소득’ 충전이 가능한 기술적 장점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임병택 시장은 “모바일시루와 같은 간편 결제 방식은 효율성과 확장성, 경비절감 등의 장점을 인정받아 국내외에서 사용이 급속하게 늘어나는 추세”라며 “모바일시루의 편리성을 바탕으로, 골목상권을 살리고 공동체를 복원하는 시흥화폐 시루를 더욱 확산시키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찬식 기자  Sik123456200@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