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이재정 교육감 “청소년 고민 함께 풀어 갈 것”권역별 지역학생대표와 함께 하는 정책토론회 마쳐
  • 김경혜 기자
  • 승인 2019.11.05 14:13
  • 댓글 0
이재정 교육감이 권역별 지역학생대표와 함께 하는 정책토론회에서 학생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있다.

“여러분은 어떤 일을 하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살아갈 것인가를 배우기 위해서 학교자치, 학교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주인공입니다. 여러분이 지역에서 각 학교 대표들과 나눈 고민들에 충분히 공감하며, 함께 고민을 풀어가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이재정 교육감이 도내 31개 지자체별 학생대표와 함께한 ‘정책토론회’를 마치며 한 말이다.

경기도교육청은 31개 시・군의 지역학생자치회 대표와 지역청소년교육의회 대표, 학교 밖 청소년 등이 참여하는 교육정책토론회를 5차례에 걸쳐 진행했다. 이들은 각 지역에서 학교 대표들과 논의해 정책을 마련하고 토론회에서 직접 제안 발표를 했다.

지난 달 22일 화성을 시작으로 5개 권역에서 진행한 토론회에서는 학생들이 치열히 토론한 결과가 그대로 드러났다.

학생들은 자유학년제를 포함한 진로교육 지원 방안을 지역별로 상황에 따라 구체적으로 제안했다. 안성 지역 학생대표는 ‘움직이는 진로체험센터 운영 방안’을 제시하는가 하면, 여주 지역에서는 ‘진로체험 순회버스와 카풀 체제 지원’을 제안했다.

이밖에도 청소년활용 시설 설치와 운영 개선 방안을 제시했으며 학생 교통카드 마일리지 정책 도입과 반려동물과 동행할 수 있는 대중교통 정책 도입 등을 내놓기도 했다.

성남 지역 대표 이경호 학생은 정책제안과 함께‘같이 가는 사회, 가치 있는 교육’이라는 구호를 제시해 토론회 참석자들의 높은 호응을 이끌기도 했다.

이번 토론회는 모두 유튜브 경기도교육청TV채널을 통해 생중계되었으며, 실시간 참여자의 의견도 토론회에 반영됐다.

경기도교육청은 31개 시군 학생대표가 제안한 정책을 도교육청 각 부서가 검토해 2020년 계획에 반영할 방침이다. 또, 제안 내용에 따라 도청과도 논의하고, 교육지원청을 통해 각 기초지자체와 협력 방안을 찾을 계획이다.

김경혜 기자  niba845@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