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경기혁신교육 3.0, 지역에서 함께 그려 나가야”이재정 교육감, 교육장들과 교육정책 토론회서 강조
  • 김경혜 기자
  • 승인 2019.07.09 11:48
  • 댓글 0
이재정 교육감과 25개 교육지원청 교육장이 함께하는 ‘현장과 공감하는 교육정책 추진을 위한 토론회’가 진행됐다.

“지역 교육지원청이 한마음으로 협력하여 경기교육의 큰 그림을 그려 나가야 하고, 그 가운데 우리 지역에서 해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 살펴서 해결해야 한다. 혁신학교가 지금까지 교사들의 열정으로 이어져 왔다면, 이제는 지역사회와 함께 특색 있는 혁신교육 3.0을 만들어야 한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8일 25개 교육지원청 교육장과 함께 KB증권연수원에서 가진 ‘현장과 공감하는 교육정책 추진을 위한 토론회’에서 강조한 말이다.

도내 25개 교육지원청 교육장들이 함께한 이날 토론회에서는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을 위한 협업, ▲8대 분야 체험학습 기관 프로그램 컨설팅, ▲학생지원센터 운영, ▲2020 유치원 평가 개선 방안, ▲중도․중복장애 학생 학습권 보장을 위한 복합특수학급 확대 방안을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이 교육감은 마지막으로 “시장과 시의회, 지역 전문가들도 함께 참여해 혁신교육포럼을 만들어서 지역별로 창의적인 혁신교육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김경혜 기자  niba845@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