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도시개발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 1.75% → 1.5%로6.4일부터 부동산 소유권 이전등기 시 적용
  • 정찬식 기자
  • 승인 2019.06.10 09:36
  • 댓글 0

부동산 등기나 건축 허가 신청 시 의무적으로 매입해야 하는 제 1종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이달 4일부터 0.25%P 인하됐다.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는 최근 국민주택채권 유통금리 하락 추세를 반영해 연 1.75%에서 1.5%로 0.25%p 낮췄다고 밝혔다.

이번 금리 조정은 지난 2017년 1월 1일부터 이달 3일까지로 2년 6개월 만에 이뤄졌다.

기재부에 따르면 국민주택채권 유통금리는 2017년 말 기준 2.5%였고 지난해 말에는 1.98%이었으며, 지난 5월 말 기준으로는 1.69%까지 내려갔다.

이에 따라 부동산 소유권 이전등기를 하는 사람은 변경된 금리로 발행된 채권을 매입해야 한다.

정찬식 기자  Sik123456200@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