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시흥署, 녹색어머니 합동 캠페인 전개
  • 오세환 기자
  • 승인 2018.09.07 11:13
  • 댓글 0
이재술 시흥경찰서장이 '스쿨존 내 어린이 보호 우선' 홍보물을 나눠주고 있다.

시흥경찰서(서장 이재술)는 지난 6일 시흥경찰서장을 비롯하여 시흥 녹색어머니회, 학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논곡동 소재 목감초교에서 녹색어머니 합동캠페인을 실시하였다.

지난 해 시흥시 스쿨존 내 어린이 교통사고가 어린이교통사고의 약 83%를 차지, 스쿨존 내 어린이 안전이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안전한 스쿨존 확보를 위해 녹색어머니와 등굣길 합동 캠페인을 실시하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 및 홍보 물품으로 가방덮개, 종합장, L자 파일을 제작·배부하여 보행안전 3원칙을 홍보하는 등 ‘스쿨존 내 어린이가 먼저’인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재술 서장은 “녹색어머니와 협업을 공고화 하여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의식을 강화하고 학교 주변 교통안전시설 진단 및 개선, 교육·홍보, 단속 등 다각적 방면에 노력을 기울이고 ‘교통은 문화다’ 성공적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 이라고 밝혔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