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道, ‘무허가 축사 적법화’ 가속도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8.08.16 13:13
  • 댓글 0

정부의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접수 기한 마감이 약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경기도가 무허가 축사 적법화 추진을 위한 협력체계 강화에 나섰다.

경기도는 14일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상황실에서 김진흥 도 행정2부지사 주재로 ‘경기도 무허가 축사 적법화 TF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도 및 시군, 한우협회, 낙농육우협회, 양돈협회, 양계협회, 농협, 건축사협회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무허가 축사 적법화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추진방향에 대한 논의를 벌였다.

정부는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의지가 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이행 기간을 부여하는 내용의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기간 운영지침’을 올해 2월 발표했다.

이에 따라 우선 지난 3월 24일까지 간소화된 신청서를 접수 받았고, 오는 9월 24일까지 ‘적법화 이행계획서’를 제출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특히 이를 제출한 농가에 한해 적법화에 필요한 이행기간을 최대 1년까지 부여함으로써, 당초 2018년 3월 24일까지였던 무허가축사 적법화 유예기간을 최대 2019년 9월 24일까지로 연장하게 됐다.

이날 도와 각 기관·단체는 내년 9월 24일 이후부터 무허가 축사에 대한 행정처분이 이뤄질 수밖에 없는 만큼, 이에 앞서 ‘무허가 축사 적법화 TF팀’ 운영을 통해 매월 정기적으로 적법화 추진상황을 파악하고, 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아울러 행정2부지사 주재로 관계부서 및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합동 회의를 열어 대책마련과 이행에 힘쓰고, 도내 축산·환경·건축 부서 간 협조는 물론, 시군, 농·축협, 건축협회 등 기관 간 협력체계를 공고히 해 나갈 방침이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