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시흥시, 돌발해충 퇴치에 총력미국선녀벌레, 흰불나방, 꽃매미 방제
  • 시흥신문
  • 승인 2018.08.07 09:58
  • 댓글 0

최근 고온 다습한 날씨가 지속되는 가운데 시흥시)가 미국선녀벌레를 비롯해 흰불나방, 꽃매미 등 돌발해충의 피해를 막기 위해 방제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미국선녀벌레는 나무나 작물의 줄기 또는 잎에 달라붙어 즙액을 빨아먹은 후 왁스성 물질을 배출해 그을음병을 유발시켜 작물의 상품성과 생산성을 떨어뜨리는 외래해충이다. 성충이 산란하는 9월 하순 이전에 집중적으로 방제해야 내년도 발생빈도를 줄일 수 있어 시에서는 8월 중순까지 4개조 19명의 방제작업단을 동원한다.

개별적으로 방제를 시행할 경우 방제효과가 떨어져 관련 부서와 합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각 동사무소에 동력분무기 및 물탱크 등 방역도구와 약제를 지급해서 지역 자체방제를 유도하고 있으며, 아파트 단지와 농가의 자체방역을 적극 유도해 방제효과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310-2344)

시흥신문  webmaster@n676.ndsoftnews.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