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도의회
이화영 경기도 연정부지사 10일 취임"경기 북부, 한반도 신경제지도 중심지로 만들 것"
  • 이희연 기자
  • 승인 2018.07.10 12:47
  • 댓글 0
이화영 연정부지사(오른쪽)가 이재명 지사로부터 임명장을 수여받고 기념 촬영했다.

이화영 경기도 연정부지사가 10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공식 취임했다.

이화영 부지사는 이날 서면으로 발표한 취임사를 통해 “지금의 대한민국은 4.27 남북정상회담과 6.12 북미정상회담으로 한반도 비핵화 등 평화를 향한 새로운 여정을 시작했다”면서 “통일경제 특구 지정 추진, 정부의 남북교류사업 협력 등을 통해 경기 북부를 한반도 신경제지도 중심지로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이 부지사는 도 균형발전기획실장과 기획예산담당관, 통일기반조성담당관, DMZ정책담당관 등과 함께 민선7기 경기도의 경기북부 균형발전, 평화 관련 공약 등을 점검하고 추진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앞서 도는 지난 6일 기존 ‘연정부지사’ 대신 ‘평화부지사’를 신설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경기도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평화부지사는 경기도 중심의 남북 평화 기반 조성·협력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경기도는 조례안이 도의회를 통과하는 대로 연정부지사를 평화부지사로 변경할 예정이다.

이화영 부지사는 중대부속고등학교와 성균관대 사회학과를 졸업했으며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이 설립한 지방자치실무연구소 연구원, 제17대 국회의원, 한국방정환재단 이사장, 제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선대위 국정자문단 공동단장을 역임했다. 현재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 이사장직을 맡고 있다. 저서로는 ‘한반도 평화경제공동체 구상과 전략’이 있다.

이희연 기자  shnews1@naver.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