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잘못된 자세가 목, 어깨 통증 유발”‘내게 맞는 적정 높이’로 질환 예방
  • 안정화기자
  • 승인 2018.03.28 19:03
  • 댓글 0

잘못된 자세로 일하는 습관이 자리 잡은 탓에 오랜 시간 같은 자세로 일하면 목과 어깨, 허리 등에 통증이 느껴진다.
대표적으로 자연스러운 C자형 목이 아닌 일자형 목뼈로 변형되는 ‘거북목 증후군’, 어깨 근육이 경직되어 혈액순환이 잘 안 되어 생기는 어깨 통증, 그리고 척추를 지지하는 인대와 근육이 약해지면 허리 통증이 있다.
이러한 질환들을 예방하기 위해서 일할 때 ‘내게 맞는 적정 높이’를 찾아야 한다.


▶ 컴퓨터 모니터 높이
사용자의 눈이 모니터의 2/3 지점을 바라보는 높이가 적당하다. 모니터는 가능한 정면으로 응시하고 컴퓨터 모니터와 사용자의 눈은 50cm 이상 떨어진 간격이 유지되어야 좋다.
▶ 스마트폰 화면 높이
스마트폰을 볼 때는 고개를 되도록 숙이지 말고 스마트폰은 항상 눈높이와 비슷한 상태로 이용하자.
▶ 의자 높이
의자에 앉았을 때 무릎 높이가 너무 높거나 낮지 않게 허벅지가 수평을 이루도록 조정하자.
무릎 각도는 두 발이 편안하게 닿는 정도인 90~130도로 유지하는 것이 좋고, 의자에 앉을 때는 허리를 곧게 펴고 등받이와 허리가 밀착되게 앉자.
▶ 책상 높이
책상 높이는 앉았을 때 팔꿈치보다 5cm 정도 높도록 조정하고 허벅지와 책상과의 간격은 다리를 꼬고 앉을 정도의 공간으로 착석하는 것이 좋다.
▶ 싱크대 높이
싱크대의 적정 높이는 키(cm) x 0.5+5(cm). 싱크대나 작업대 높이가 너무 낮다면 다리를 벌려 키를 낮춰라.

안정화기자  pairlady@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화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