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시흥시 월미농악, ‘민속상’ 수상제21회 경기도 민속예술제 경연
  • shnews
  • 승인 2017.09.29 17:25
  • 댓글 0

시흥시 월미농악보존회(회장 김수경)가 김포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21회 경기도 민속예술제(9.22~23일)에 참가하여 ‘민속상’을 수상했다. 경기도 민속예술제는 경기도 30개 시·군의 민속전통 공연팀의 경연대회이다.

월미농악보존회는 시흥시 월미마을에서 조선시대부터 이어져 내려오는 풍물놀이인 월미농악을 보존하고, 발전 계승하기 위해 구성·운영되어 왔으며, 그간 우수성을 인정받아 2009년 국무총리상, 2010년 경기도지사상 등 많은 농악경연대회에서 수상을 해왔다. 또한 전통 민속농악의 발전 계승을 위해 시흥시 내에서 일반인과 청소년 대상 전승교육, 재현 발표공연을 꾸준히 해 오고 있다.

이번 민속예술제에는 월미농악보존회가 그동안 전승교육과 재현 발표를 통해 발굴한 농악회원 등 70여 명이 출전해, 꽹과리 가락과 놀음이 현란하고 경쾌하며 상모놀림이 단정한 시흥 월미농악의 진가를 발휘했다.

shnews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h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